UPDATE . 2019-08-24 03:30 (토)
한국지엠한마음재단, 다문화 가족 상담 프로그램 지원
한국지엠한마음재단, 다문화 가족 상담 프로그램 지원
  • 천원기 기자
  • 승인 2019.08.08 16:2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다문화 가족의 안정적인 지역 사회 정착을 위해 다양한 복지 및 교육 사업을 지원한다. (사진=한국지엠)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다문화 가족의 안정적인 지역 사회 정착을 위해 다양한 복지 및 교육 사업을 지원한다. (사진=한국지엠)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다문화 가족의 안정적인 지역 사회 정착을 위해 다양한 복지 및 교육 사업을 지원한다.

한국지엠재단은 8일 한국지엠 부평 본사 홍보관에서 한국지엠재단 카허 카젬 이사장, 황지나 사무총장,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정윤 사무처장, 한혜선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결혼 이주 여성들이 참석한 가운데 부평구 다문화 가족 심리 상담 및 교육 프로그램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전달했다.

한국지엠재단은 2007년부터 매년 다문화 가족을 대상으로 합동 결혼식, 도서 기증, 교육 프로그램 지원, 환경 개선 지원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다문화 가족 아동의 정서적 안정을 위한 심리 치료 및 결혼 이주 여성들의 직업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데 사용된다.

이날 후원금을 전달한 카허 카젬 이사장은 "한국지엠 직원들의 작은 정성이 다문화 가족 구성원들이 한국 사회에 적응해 나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국지엠은 다문화 가정이 지역 사회의 당당한 일원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혜선 부평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한국지엠재단의 온정을 통해 다문화 가족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며 "지역 사회에서 다문화 가족들이 소외되지 않고 더욱 질 높은 복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wonki@asiatime.co.kr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