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26 00:00 (월)
미래이천시민연대, 日아베 규탄·불매운동 확산 위한 '이천시민 8·15 촛불 문화제' 개최
미래이천시민연대, 日아베 규탄·불매운동 확산 위한 '이천시민 8·15 촛불 문화제' 개최
  • 송기원 기자
  • 승인 2019.08.13 14:45
  • 2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송기원 기자] 미래이천시민연대는 오는 15일 오후 7시30분 이천터미널 인근 라온팰리스 아파트 앞에서 일본 아베 규탄 및 일본제품 불매운동 확산을 위한 '이천시민 8·15 촛불 문화제'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지난 8월8일 오전 11시 중앙통 문화의 거리 광장에서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생산공단 유치를 위한 결의대회 후 아베정권 규탄 및 일본제품 불매를 위한 두 번째 행사이다.

이천시민 8·15 촛불 문화제에는 미래이천시민연대, 이천시발전기획위원회, 이천시이·통장단연합회, 새마을운동 이천시지회, 민주평화통일회의 이천시협의회 등 87개 단체 500여 명의 시민이 참석해 촛불 점화식, 일본제품 불매선언 및 경제보복 규탄 퍼포먼스, 촛불 행진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동승 미래이천시민연대 공동의장은 "광복 84주년을 맞아 아베 정권 규탄 및 일본제품 불매 운동 전개를 위한 이천시민 촛불 문화제는 이천시민의 확고한 의지를 표명하는 자리이니 만큼 많은 시민이 참여해 달라"고 요청했다.
skw5053@hanmail.net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