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24 04:00 (토)
오리온, 스트라이트존과 ‘스윙칩’ 공동 마케팅 진행
오리온, 스트라이트존과 ‘스윙칩’ 공동 마케팅 진행
  • 류빈 기자
  • 승인 2019.08.13 17:26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온, 스트라이트존과 ‘스윙칩’ 공동 마케팅 진행 (사진=오리온 제공)
오리온, 스트라이트존과 ‘스윙칩’ 공동 마케팅 진행 (사진=오리온 제공)

[아시아타임즈=류빈 기자] 오리온은 실내 스크린야구 브랜드 ‘스트라이크존’과 손잡고 ‘스윙칩’ 공동 마케팅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한 달간 전국 스트라이트존 매장에서 게임 중 홈런을 친 팀에게 경기당 1봉씩 스윙칩 총 3만 봉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펼친다. 타석에서 시원한 홈런을 날리는 ‘풀 스윙’을 연상시키는 스윙칩 제품명과 최근 시간∙장소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는 스크린야구장을 찾는 젊은층들이 늘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게 됐다.

이와 함께 오는 22일까지 오리온 공식 페이스북에서 댓글로 야구를 좋아하는 친구를 소환하면 추첨을 통해 스트라이크존 이용권을 선물하는 이벤트도 펼친다. 오리온은 야구 인기 속에 가족 및 친구들과 실내 야구를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게임과 함께 스윙칩을 맛볼 수 있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리온은 그동안 외식업체, 게임업체 등 업종의 경계를 허무는 협업을 진행하며 소비자들에게 과자를 즐기는 새로운 즐거움을 제공해왔다. 최근 선보인 ‘치킨팝 땡초찜닭맛’은 치킨 브랜드 ‘맘스터치’의 신메뉴 ‘매콤 소이팝’에 토핑으로 들어가며 1020세대들에게 색다른 맛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또한 패밀리레스토랑 애슐리와 손잡고 ‘썬포카칩 피자’, ‘치킨팝 치킨’, ‘마이구미 피치젤리’ 등 오리온 인기 제품을 활용한 콜라보 메뉴를 선보인 적도 있다. 지난해에는 게임업체 ‘게임펍’과 손잡고 ‘고래밥’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고래밥 버블슈터’를 출시해 구글 추천 게임에 선정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오리온 관계자는 “실내, 실외 할 것 없이 야구 인기가 높은 가운데 ‘스윙칩’이라는 제품명이 야구와 잘 어울려 색다른 마케팅을 기획하게 됐다”며 “오리온 스윙칩과 함께 시원한 홈런 스윙으로, 또 야구 관람으로 더위를 날려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rba@asiatime.co.kr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