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24 04:00 (토)
광주광역시 광산구보건소, 금연아파트에 현판 전달
광주광역시 광산구보건소, 금연아파트에 현판 전달
  • 조재현 기자
  • 승인 2019.08.14 10:23
  • 2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조재현 기자] 광주광역시 광산구보건소가 13일 수완동 수안채리치 아파트에서 입주민대표, 관리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금연아파트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금연아파트는 세대원 2분의 1 이상의 동의로 공동주택의 복도·계단·엘리베이터·지하주차장의 전부 또는 일부를 금연구역으로 만들 수 있다.

금연아파트 지정으로 수안채리치 아파트에서 광산구는 6개월간 지도점검과 홍보를 실시한다. 이 기간이 지나면 지정된 금연구역에서 흡연할 경우 과태료도 부과한다.

광산구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광산구에는 14개 금연아파트가 지정돼있다”며 “주민 모두가 쾌적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아파트가 금연에 동참하길 바라고, 흡연자들도 광산구의 이동금연클리닉 등을 이용해 건강생활에 나서길 바란다”고 밝혔다.
jojh2112@never.com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