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20 04:00 (금)
[투자의 신 부동산 이야기] 안정된 월세 지식산업센터, 전문가 도움으로 해결해야
[투자의 신 부동산 이야기] 안정된 월세 지식산업센터, 전문가 도움으로 해결해야
  • 허준열 칼럼리스트
  • 승인 2019.08.28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준열 칼럼리스트
허준열 칼럼리스트

최근 필자에게 자신은 노후대책을 준비하고 있으며, 자식에게는 손을 벌리고 싶지 않고 본인에게 꾸준한 월세 수입을 받고 싶다는 부동산 문의가 부쩍 늘고 있다. 이러한 질문은 의뢰인만의 관심사가 아닌 50대 이상인분들은 한 번쯤은 생각해 봤을 질문일 것이다.

노년층의 인구증가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과거에는 생각지도 못 할 정도 연령대인 80세~90세까지 사는 노년 연령대는 이젠 놀랄 일도 아니며 오히려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반면에 퇴직 연령은 줄어들기 때문에 일찍이 노후준비를 하지 않으면 안 되는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됐다. 노후대책 준비를 하는 방법은 여러 방법들이 있겠지만 가장 흔하고 쉽게 접근 할 수 있는 것 중 하나가 부동산 투자다.

부동산 투자는 지역에 따라 투자금액이 많은 가격차이가 나겠지만 서울, 수도권 위주로 설명을 하고자 한다. 상가 투자는 층수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1층 기준으로 분양 평수는 평당 5천만원~7천만원정도 한다. 그러니 분양평수 20평만 하더라도 10억원이 훌쩍 넘어가니 때문에 부동산 투자 중 상가 투자가 가장 많은 투자금액이 필요로 하는 부동산이다.

아파트 투자는 월세 수익보다는 부동산 가치가 올라가는 목적 즉 시세 차익을 노리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반면 보유세 인상, 양도소득세 인상 등의 정부가 분양가상한제로 아파트 규제를 강화하고 있어 이미 아파트를 한 채 소유한 사람 외 다주택자에게는 앞으로의 전망은 밝지  않다고 할 수 있다.

부동산으로 꾸준한 월세 수입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해당 부동산에 공실이 없어야만 가능한 얘기다. 이는 상가, 오피스텔, 아파트 그리고 모든 부동산에 해당되는 얘기로 공실이 발생하는 순간 은행에서 대출 받은 이자, 점포가 비어 있어도 납부해야 하는 관리비를 소유주가 모두 책임을 져야하기 때문에 상상하기도 싫을 것이다.

그렇다면 초보 투자자가 공실의 위험성을 그나마 벗어날 수 있는 부동산 투자는 뭘까? 필자는 조심스럽게 지식산업세터가 꾸준한 월세 수입으로 노후대책을 하는 사람들에게는 무난하다는  생각이 든다. 지식산업센터 분양 가격은 타 부동산에 비해 분양 가격도 높지 않으며 수요에 비해 아직 공급이 부족한 실정이기 때문이다. 그러니 공실에 대한 걱정은 다른 부동산 보다 위험성이 적다는 것이 필자의 생각이다. 그렇다고 무턱대고 모든 지식산업센터가 공실이 없고 안전하다는 것은 섣부른 생각이다. 지식산업센터의 지역과 위치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으로 적절한 분양 가격인지도 반듯이 체크해야 한다.

부동산은 무조건 싸게 살수록 유리하다고 했다. 그리고 실제 싸게 분양 받는 것이 가능하다. 비단 지식산업센터만 해당되는 것이 아닌 아파트 분양, 상가 분양, 오피스텔 분양, 빌라 분양, 타운 하우스 분양도 가능하다. 단지 초보 투자자들이 모를 뿐이지 싸게 분양 받을 수 있는 것은 가능하기 때문에 투자자들은 이를 최대한 활용해야 한다. 이미 여러 사이트나 앱에서도 분양 가격을 DC해 주는 분양정보 앱들도 있으며, 정보에 빠른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고 있다고 한다.

지식산업센터는 초보 투자자가 접근하기에는 생소한 부동산이기에 공인중개사나 모델하우스에 방문하기 전에 되도록 부동산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은 후 방문 계획을 잡는 것이 유리하다. 부동산 매매・전세・월세는 공인중개사가, 부동산 장점에 대한 설명과 계약은 모델하우스 직원이, 분양 받기 전에 안전성에 대한 검증은 부동산 전문가로 세분화 되어 있다.

부동산 안전성 검증을 전문으로 하는 전문가가 따로 있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그 수는 빠르게 늘고 있으며, 그에 대한 효과는 시험문제를 미리보고 보고 푸는 것과 미리 보지 않고 푸는 정도의 차이라면 이해가 빠를 것이다.

asiatime@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