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18 00:30 (수)
[발로 뛰는 시정] 최대호 안양시장 "규제애로 풀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 통해 노력"
[발로 뛰는 시정] 최대호 안양시장 "규제애로 풀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 통해 노력"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9.09.10 09:52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이 안양창업지원센터에서 열린 '규문헌답 지방규제혁신 100분 토론회'에 참석해 "규제애로를 하나라도 더 풀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을 통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규제문제는 현장에 답이 있다'를 주제로 한 이번 토론회는 규제 개선 기업, 규제 애로 기업, 규제 전문가, 시 규제개혁위원회 위원, 기업지원 기관 등 50여 명이 참여해 그동안 시가 규제개선을 추진해 성과를 이룬 기업 관계관들이 출연해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최 시장의 지방규제혁신 비전 선포를 시작으로 정책기획과장의 규제개혁 시책 안내에 이어 규제 개선 기업 4개사 성과 공유, 규제애로 기업 3개소의 개선과제 발표, 참가자 자유 토론 및 찾아가는 규제개혁위원회의 심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이영탁 선임연구원과 신산업 규제혁신 전문가인 경기연구원 배영임 연구위원이 토론회에 참가해 개선과제 별 효과적 대응방안 및 시의 역할을 제언하기도 했다.

대표적인 규제 개선 사례로 △원천기술 의약품주입펌프 시장 진입 △자율주행 테스트용 차량 임시운행허가 △신기술 스마트팩토리 공급기업 국내시장 진입 △스마트AED 지식산업센터 내 판매 허용 등 4건이 소개돼 방청객들의 공감을 샀다.

한편, 시는 행안부 주관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 대상 '지방규제혁신 우수기관 인증 지자체'에서 국무총리 기관표창을 수상했으며, 2019년 경기도 규제개혁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