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16 08:08 (월)
화성 동탄트램 기본계획 용역 경기도 예산 20억원 확보
화성 동탄트램 기본계획 용역 경기도 예산 20억원 확보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9.09.10 13:28
  • 2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 화성 동탄트램(동탄도시철도)기본계획 용역예산이 박세원 경기도의원(제2교육위원회위원,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과 김태형 도의원(도시환경위원회위원)의 노력으로 경기도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10일 밝혔다.

동탄트램 사업은 동탄신도시 주민들의 숙원사업으로 동탄2신도시 주민들이 분양시 분담한 비용으로 진행되는 사업이다. 그 비용이 총 9200억원, 사업비는 9967억원이다.

동탄트램이 포함된 '경기도도시철도망구축계획'이 국토부 승인을 받은 건 지난 5월로 4개월이 지났지만 사업이 '운영' 문제로 진척이 없자 이원욱 국회의원은 8월9일 '동탄트램 조속추진 간담회'를 통해 경기도와 화성시의 협력을 강조했다.

이때 기본계획은 경기도가 담당하기로 했으며, 이후 기본계획 수립 및 행정절차를 통해 관련 예산 20억원을 반영, 경기도 도의회를 통과했다.

기본계획 수립 이후 다시 국토부의 승인 및 고시 절차를 거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수립하게 된다.

이원욱 의원은 "화성시와 경기도가 잘 협력해서 합리적인 대안을 도출한 점에 감사드리며, 예산이 통과됐으니 신속히 기본계획 용역을 통해 사업이 착수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press112@naver.com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