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20 22:00 (금)
두나무일임, 채권투자 세미나 16일 개최
두나무일임, 채권투자 세미나 16일 개최
  • 김지호 기자
  • 승인 2019.09.11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김지호 기자] 투자일임 서비스 플랫폼인 맵플러스(MAPLUS)를 운영하는 두나무투자일임은 오는 16일 '채권시장이 보내는 경기침체의 깜빡이'를 주제로 투자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두나무 본사 업비트 라운지에서 개최되는 투자 세미나에서는 국내외 증시 불안으로 최근 주목받고 있는 채권 투자에 대해 다룬다.

강연은 채권전략 연구원인 강승원 NH투자증권 FICC(채권·외환·상품) 리서치센터 팀장이 맡았다. 강 팀장은 2016년 외국인 수급 관련 금융감독원장 표창장을 수상했고 주요 언론사에서 선정한 '베스트 애널리스트'에서 상위권에 드는 애널리스트다. 세미나와 함께 네트워킹 시간도 마련됐다.

투자 세미나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맵플러스 어플리케이션 또는 두나무투자일임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맵플러스는 투자전문가와 개인투자자를 연결하는 투자일임 서비스 플랫폼이다. 비대면으로 실시간 투자 일임계약이 가능하며 현재 미래에셋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 흥국자산운용 등 자산운용사와 투자자문사 로보어드바이저 업체의 투자전략 30여개를 제공하고 있다.


better502@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