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틔움버스' 11월 공모...45인승 버스 1대+운행비 일체 지원

천원기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0 16:23: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복지기관에 45인승 버스를 지원하는 '틔움버스(일반지원)' 사업의 11월 공모를 오는 27일까지 실시한다. (사진=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복지기관에 45인승 버스를 지원하는 '틔움버스(일반지원)' 사업의 11월 공모를 오는 27일까지 실시한다. (사진=한국타이어)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복지기관에 45인승 버스를 지원하는 '틔움버스(일반지원)' 사업의 11월 공모를 오는 27일까지 실시한다.


11월 중 문화, 역사, 전통, 생태, 교육 등의 체험 활동을 계획하고 있는 사회복지기관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틔움버스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접수 후 심사를 거쳐 대상 기관으로 선정되면 45인승 버스 1대와 운행 기사를 비롯해 톨게이트비, 주차료, 유류비 등 버스 운행 비용 일체를 함께 지원 받는다.


지원 대상 기관은 기관의 전문성과 신뢰성, 적절성, 운영 계획 중인 프로그램의 타당성과 차별성, 지원 후 예상되는 효과 등을 총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한다. 심사 결과는 내달 4일 발표 예정이다.


틔움버스 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꼽힌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원기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