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4 06:00 (월)
[글로벌 플러스] 현대중공업, 美서 대기오염방지법 위반으로 벌금
[글로벌 플러스] 현대중공업, 美서 대기오염방지법 위반으로 벌금
  • 김태훈 기자
  • 승인 2019.09.20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중공업 영문 공식 홈페이지 캡쳐)

[아시아타임즈=김태훈 기자] 현대중공업이 미국에서 대기오염방지법을 위반해 과태료를 지불해야 할 상황에 놓였다.

20일(현지시간) 야후뉴스 등 다수의 외신에 따르면 미국 법무부는 현대중공업이 환경규제기준을 충족하지 않은 디젤 엔진을 불법으로 수입하고 판매한 것에 대해 4700만 달러(한화 약 558억원)의 벌금을 부과했다고 19일 발표했다.

미 법무부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지난 2012~2015년까지 약 2300개의 디젤 엔진을 수입했고, 이들은 미국의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충족하지 않은 엔진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제프리 보서트 클라크 미 법무부 환경천연자원부 대표는 “현대중공업은 공공보건과 법규보다 기업의 이윤을 우선시하고 있다”며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제정된 대기오염방지법을 위반하는 행위는 용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지난 2015년 현대중공업 내부고발자가 미국 환경보호국(EPA)에 신고하면서 시작됐고, 당시 미 법원은 현대중공업에 200만 달러(약 23억원)의 벌금을 부과한 바 있다.

kt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