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한국계 금융기관 첫 슬로바키아 진출

오세은 / 기사승인 : 2013-09-11 10:57: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KDB산업은행은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지점 개점을 통해 동유럽 진출 한국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한다.
KDB산업은행은 11일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지점 개점을 통해 동유럽 진출 한국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슬로바키아는 경제개혁 및 기업 영업환경 개선을 통해 외국인 투자유치에 성공한 국가로, 그간 한국의 대기업 생산공장 및 협력업체 진출에 비해 한국계 금융기관의 진출이 전무한 지역이다.

산업은행은 브라티슬라바지점 개점을 통해 현지 진출 한국기업 등에 대한 금융지원에 주력하는 한편, 개발금융 노하우를 활용해 동유럽의 에너지, SOC 등 관련 사업기회도 발굴할 계획이다.

홍기택 KDB금융그룹 회장은 "앞으로 산은은 슬로바키아 경제 및 금융시장 발전이라는 목표를 향해 가치있는 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산은의 축적된 개발금융 노하우를 동유럽에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