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지엠, 한국지엠 경영 정상화 위해 7조7천억 투입

천원기 기자 / 기사승인 : 2018-04-27 17:58: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정부와 지엠이 한국지엠의 정상화를 위해 71억5000만달러(한화 7조7000억원)를 투입하기로 조건부 합의했다. (연합뉴스)
정부와 지엠이 한국지엠의 정상화를 위해 71억5000만달러(한화 7조7000억원)를 투입하기로 조건부 합의했다. (연합뉴스)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정부와 지엠이 한국지엠의 정상화를 위해 71억5000만달러(한화 7조7000억원)를 투입하기로 조건부 합의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지엠의 2인자인 댄 암만 총괄사장은 이날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이 같은 정상화 방안에 합의했다.


정상화 방안에는 핵심 쟁점이었던 지엠의 신차 배정 등으로 한국지엠의 생산시설 10년 이상 유지, 지엠의 일방적인 한국철수를 막거나 경영에 반대할 수 있는 산은의 비토권 확도 등도 담겼다.


이 같은 내용은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금융위원회 등 관계부처에 통보됐으며, 정부와 지엠은 한국지엠의 조속한 정상화를 위해 힘을 모은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원기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