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올해 신입직원 정기공채…50명 채용

김지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0 16:16:4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김지호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2019년 신입직원 정기공채를 통해 총 50명을 채용한다고 19일 밝혔다.

채용인원은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부응하고 오는 9월 전자증권 제도 도입으로 인한 신규 인력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작년의 43명보다 늘렸다.

일반 부문(법·경영·경제) 26명, 전산 부문 14명, 고졸 직원 3명을 뽑는다. 또 사회적 배려대상인 보훈대상자(4명)와 장애인(3명)도 채용한다.

올해도 예년처럼 성별·연령·전공·어학 등에 제한을 두지 않는 블라인드 방식을 적용하며 예년보다 직무수행능력평가 비중을 확대한 '능력 중심 채용'으로 진행한다고 예탁원은 설명했다. 지원서는 7월 1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