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광명시, 사회적기업 다양한 행사 ‘풍성

송기원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8 14:33: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송기원 기자]시흥시는 오는 7월 사회적기업 주간을 맞아 광명시와 공동으로 사회적경제의 의미를 시민에게 알리고 되살리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사회적기업 육성법에 따라 7월1일을 사회적기업의 날로 하고, 사회적기업의 날부터 1주간은 사회적기업의 주간으로 정해 사회적기업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고 사회적기업가의 활동을 장려하고 있다.

올해 사회적기업 주간에는 △사회적기업 사회공헌활동 '이모티콘 공모전' △'소비자생활협동조합 입점을 위한 사회적기업 품평회' △사회적경제 제품·서비스 구매 활성화를 위한 '공공구매 교육' △'시흥·광명 사회적경제기업 교차 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이번 주간행사를 시작으로 시흥시·광명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판로를 확대하기 위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소개 홍보를 공동으로 추진한다. 9월 시흥시시설관리공단 및 광명도시공사 대상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서비스 구매 설명회, 10월19일 시흥·광명 사회적경제 공동 페스티벌 개최를 통해 사회적경제의 주체들이 상호간 발전적인 모델과 제품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광명시와의 교류·협력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행사로 다양한 사회적가치를 실현하는 사회적경제조직이 서로 연대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시흥시 사회적경제조직은 사회적기업 33개소, 협동조합 105개소, 사회적협동조합 24개소, 마을기업 2개소로 총 164개이며, 제조업, 로컬푸드, 청소, 환경, 의료, 돌봄, 교육서비스 등 다양한 업종으로 구성돼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