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광산구보건소, 금연아파트에 현판 전달

조재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5 10:23: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조재현 기자] 광주광역시 광산구보건소가 13일 수완동 수안채리치 아파트에서 입주민대표, 관리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금연아파트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금연아파트는 세대원 2분의 1 이상의 동의로 공동주택의 복도·계단·엘리베이터·지하주차장의 전부 또는 일부를 금연구역으로 만들 수 있다.

금연아파트 지정으로 수안채리치 아파트에서 광산구는 6개월간 지도점검과 홍보를 실시한다. 이 기간이 지나면 지정된 금연구역에서 흡연할 경우 과태료도 부과한다.

광산구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광산구에는 14개 금연아파트가 지정돼있다”며 “주민 모두가 쾌적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아파트가 금연에 동참하길 바라고, 흡연자들도 광산구의 이동금연클리닉 등을 이용해 건강생활에 나서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재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