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 영덕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아파트 관리소와 협약'

김재환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6 09:25: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관내 임대아파트 관리사무소 3곳과 '희망등대 협약' 체결
기흥구 영덕동이 14일 주민센터에서 관내 임대아파트 관리사무소 3곳과 '희망등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흥구 영덕동이 14일 주민센터에서 관내 임대아파트 관리사무소 3곳과 '희망등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타임즈=김재환 기자]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이 14일 주민센터에서 관내 임대아파트 관리사무소 3곳과 '희망등대 협약'을 체결했다.

어려움에 처해도 생활실태가 쉽게 노출되지 않은 공동주택 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가정을 발굴하기 위해서다.

이날 협약에 따라 3곳 국민 임대아파트 관리사무소는 관리비 등을 장기체납하거나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발견하면 해당 가정의 동의를 받아 주민센터에 알려준다.

동은 기초상담 진행 후 대상가정에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연계․지원키로 했다.

기흥구 영덕동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어려움에 처해도 도움을 받지 못했던 복지사각지대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