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국제로타리 3600지구, 저소득층 지원 MOU

김재환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9 10:34: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취약계층의 복지와 시민행복 증진 위해 공동 노력
백군기 용인시장이 국제로타리 3600지구와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의 복지와 시민행복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군기 용인시장이 국제로타리 3600지구와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의 복지와 시민행복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타임즈=김재환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이 16일 시장실에서 신해진 국제로타리 3600지구 총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용인시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의 복지와 시민행복 증진, 노인 및 장애인, 청소년, 다문화가정, 북한이탈주민 지원 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위해서다.

이날 협약식에 신 총재를 비롯해 용인지역 로타리클럽 회장단 등 26명이 참석했다.

국제로타리 3600지구는 용인시를 비롯해 경기 동부지역 11개 시·군을 관할하고 있다. 산하에 91개 지역 로타리 클럽이 소속돼 있다.

백 시장은 "국제로타리클럽이 용인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참여키로해 감사하다"며 "민·관 협력체계를 만들어 더욱 효율적인 복지사업을 추진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