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회 화순 전국국악대제전 성료… 민요 부문 대상에 김용임 씨

김진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1 15:12: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김진 기자] 화순군이 후원하고 ㈔화순국악진흥회가 주관한 제17회 화순 전국국악대제전(이하 화순국악대전)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0일 군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국악 인재를 발굴하고 국악의 계승과 발전을 목적으로 개최된 이번 화순국악대전은 학생부·신인부·일반부 총 3개 부문, 판소리·민요·고법·무용·기악 등 부문에 전국 255여 개 팀이 출전했다.

대회 최고상인 일반부 민요 부문 대상(국회의장상)은 경기도 용인시 김용임 씨, 일반부 종합 대상(국무총리상)은 김명원 씨가 받았다. 일반부 종합 우수상(문화체육부장관상)은 송지은(부산대 4년) 씨, 고등부 종합 대상(교육부장관상)은 이지우(진도국악고 3년) 씨가 받았다.

최형열 부군수는 "화순국악대전이 우리 전통문화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하고 ‘예향의 도시 화순’의 명성을 되찾는 대회로 발전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