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제2회 추경예산 864억원 증가한 3313억원 편성

강성규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2 09:01: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제1회 추경 예산보다 864억원 증가…사회복지분야 예산확대·기반시설 조성 위한 예산반영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 과천시는 시립요양원 건립,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등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복지 사업을 확대 추진하는 내용을 담은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

추경 규모는 제1회 추가경정예산 2449억원 대비 864억원이 증가된 3313억원이다.

세입예산은 지방세 및 세외수입 1065억원, 지방교부세 247억원, 조정교부금 527억원, 국·도비 보조금 453억원, 보전수입 및 내부거래 등 1021억원 등이다.

이번 추경 예산안에 포함된 과천시의 주요 사업은 시립요양원 건립,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어린이집 운영 지원사업 등 복지 분야 관련 사업과 그린벨트해제 지역 내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의 기반조성을 위한 도로 개설, 공원 시설 조성 등이다. 또 중앙정부의 중점사업인 미세먼지 대응 사업도 함께 반영됐다.

주요 세출 예산의 증액 내역을 살펴보면 △사회복지 분야 사업 81억원 △수송 및 교통 분야 사업 157억원 △국토 및 지역개발 사업 77억원 △환경보호 사업 18억원 등이다.

한편, 과천시가 시의회에 제출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제239회 과천시의회 임시회'에서 심의·의결을 거쳐 오는 23일 최종 확정된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성규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