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이원면 포지1리, '치매안심마을 운영'

민옥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0 09:30: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지난 8일 이원면 포지1리 게이트볼장에서 열린 치매안심마을 현판식 모습
[아시아타임즈=민옥선 기자] 태안군이 치매친화적 환경조성을 위해 이원면 포지1리 게이트볼장에서 가세로 군수 및 군 관계자, 충남광 역치매센터장, 이원면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매안심마을’ 현판식을 갖고 ‘치매안심마을’ 운영을 한다.


‘치매안심마을’은 마을주민들과 주요 기관들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으로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 주민들이 함께 어우러져 살아갈 수 있는 치매친화적 지역사회 조성을 목적으로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운영 △치매인식도조사 △치매예방교육 △치매조기검진 △실종예방관리 △가족교실운영 △맞춤형 사례관리 등을 실시한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치매안심마을 운영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일상생활과 사회활동에 불편 없이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은 지난달 22일에 태안남부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안면읍 치매안심거점센터’를 개소하고 올해 치매조기검진(6,067명), 치매예방교실 등(161회) 치매안심센터 운영을 활성화하는 등 ‘치매로부터 걱정 없는 태안’ 만들기에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