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상업 인테리어 부문 통계 공개…'카페·식당'이 가장 많아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7 09:14: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자료=집닥)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전문기업 집닥(대표이사 박성민)은 공사유형별 분포 등을 포함한 상업 인테리어 부문 통계 현황을 27일 공개했다.


이번 자료는 지난해 2월~지난 1월 말까지 약 1년간 집닥 플랫폼을 통해 계약 및 시공한 전국 상업 인테리어 가운데 1000여 건의 사례를 표본 조사했다.

집닥을 통해 전국에서 진행된 상업 인테리어를 공사유형별로 분류한 결과, 카페·식당이 전체의 31.8%를 차지했다. 이어 상가·매장(26.3%), 사무실(19.1%), 학원·교육(11.8%), 숙박·병원(4.1%)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역별 분류에서는 서울의 경우 사무실 인테리어가 26.9%로 타 지역 대비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서울 내 사무실 인테리어 시공 비중이 가장 높은 구역은 경제활동 인구와 시설이 많은 강남구(24.2%)로 나타났다.

또한 경기도는 서울과 비교해 학원·교육(18.1%) 목적의 인테리어가 상대적으로 높게 집계됐으며 컴퓨터 코딩, 실내 스포츠 등 특화된 학원의 공간 의뢰 사례가 전체 절반 이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기간 동안 집닥을 통해 시공된 상업 인테리어 가운데 시공금액이 가장 높았던 곳은 전남 소재 요양시설과 사우나가 결합된 공간으로 전체 시공가 기준 5억5000만원이었다.

아울러 최근 2년간의 집닥 상업 인테리어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학원·교육 목적으로 진행된 공사 건수의 성장세가 가장 뚜렷했으며, 2017~2018년에 1.42배, 2018~2019년에 1.52배 성장을 기록했다.

류민수 집닥 사업기획팀장은 "창업하는 분들의 온라인 접점이 늘어남에 따라 집닥 플랫폼 내에서 주거 인테리어뿐만아니라 상업 인테리어의 고객 의뢰 비중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