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랜드마크 수제 맥주 10종으로 확대...'성산일출봉' 출시

신지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3 09:25: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GS25가 네 번째 랜드마크 수제 맥주 시리즈로 '성산일출봉'을 출시했다.(사진=GS리테일)

[아시아타임즈=신지훈 기자] GS25가 랜드마크 수제 맥주 시리즈를 10종까지 확대한다. 


GS25는 23일 네 번째 랜드마크 수제 맥주인 ‘성산일출봉’을 소개하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GS25가 분석한 수제 맥주 판매 자료에 따르면 전체 캔맥주(500ml대캔 기준) 매출 중 수제 맥주가 차지하는 구성비는 2018년 2.1%에서 2019년 7.0%로 대폭 증가했다.

혼맥족(혼자 집에서 맥주를 즐기는 사람)이 늘어남에 따라 맥주 한 잔을 마셔도 프리미엄급으로 즐기려는 트렌드가 확대됐고, 일본 맥주를 즐기던 소비자들 중 일부가 수제 맥주를 구매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GS25는 2018년 6월 ‘광화문’, 2018년 9월 ‘제주백록담’, 2019년 6월 ‘경복궁’에 이어 지난 8일 네 번째 랜드마크 수제 맥주인 ‘성산일출봉’을 출시하며 한국의 랜드마크와 수제 맥주를 연계하는 스토리를 통해 맥주 소비 문화 형성에 기여 중이다.

‘성산일출봉’은 독일 맥주의 순수령 기준(밀, 옥수수 등이 포함되지 않고 보리만 사용)에 부합하게 만들어진 골든에일로 알코올 도수 5.1%의 수제 맥주다. 골든에일은 프리미엄 홉만을 사용해 강한 풍미와 향을 자랑하며 에일 애호가들 사이에서는 선호도가 높은 황금빛의 맥주다.

제주브루어리에서 만들어지며 제주도의 맑은 물과 자체 배양한 효모가 사용됐다. GS25는 신년 해돋이 장소로 유명한 일출봉에서 바라본 황금빛 물결을 골든에일에 부합하게 형상화해 맥주캔에 디자인했다. 가격은 4500원이고 내달부터는 3캔에 9900원에 판매하는 행사에 돌입한다.

한구종 GS리테일 맥주 담당MD는 “GS25의 수제 맥주가 지난해 품질을 인정 받아 국제 주류 품평회에서 연이어 메달을 수상하는 등의 경사를 맞았다”라며 “종량세 전환 정책에 힘입어 GS25 랜드마크 수제 맥주를 10종까지 확대해갈 계획”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