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벤티, '코로나19' 확산에 가맹점 로열티 전액 면제

류빈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7 09:31: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더벤티 제공)
[아시아타임즈=류빈 기자] 대용량 커피 프랜차이즈 더벤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내수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를 위해 본사 차원의 실질적 지원을 진행한다.


더벤티는 전국 430여 개 가맹점을 대상으로 2월 로열티 전액을 면제하는 한편 물류비용의 10%를 인하한다고 27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됨에 따라 고객 감소로 인한 가맹점의 어려움을 나누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취지다.

더벤티는 각 가맹점의 피해 규모와 애로사항을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한편 3월 내로 추가 지원책을 마련해 모든 매장의 매출이 정상화될 때까지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더벤티는 지원 대책과 가맹점의 고통을 함께 나누겠다는 내용을 담은 대표이사 명의 서신을 전 가맹점에 전달했다. 이에 더벤티 가맹점주들은 자체 SNS 등을 통해 해당 소식을 공유하고 감사 의사를 표현하는 등 코로나19 사태를 함께 극복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표했다.

강삼남, 박수암, 최준경 더벤티 대표이사는 “우리 점주님들의 심려를 통감하며, 당면한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고자 전 임직원이 점주님들과 함께 고통을 분담하고자 한다”며 “현재의 상황은 컨트롤할 수 없지만 더벤티 가맹본부, 가맹점이 모두 하나되어 뭉친다면 이 어려운 시기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