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코로나19 확산 대비 디지털 혁신 채용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0:23: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은 지난 27일부터 사회형평 분야 신입직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지원 자격은 보훈, 장애, 경력 단절여성으로 총 15명을 채용할 예정이며, 내달 3~10일까지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입사 지원을 받는다.

한난은 채용 진행과정에서 대규모 인원이 운집할 경우 코로나19가 전파 확산될 우려가 있어, 올해 신입직원 채용은 전형별, 직무별로 채용 시기를 분할하여 진행할 예정이다. 금번 채용은 올해 채용계획 중 1차 채용에 해당한다.

2차 채용은 8월 중 공고 예정으로 지역전문사원 및 안전전문 인력 등을 대상으로 하며, 3차 채용은 일반 직무 채용으로 10월 중 공고예정이다.

또한 한난은 응시자의 안전과 편의 증진을 위해 기존의 채용 방식을 대폭 개선했다.

우선 올해 채용에는 언택트 평가방식을 도입한다. 면접은 정해진 장소에서 모니터 화면을 이용한 화상 방식으로 이뤄지며, 인성검사의 경우 본인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대에 온라인으로 응시 가능하다.

이와 함께 그동안 서울 또는 경기 지역에서만 이뤄지던 필기전형 응시지역을 서울 뿐만 아니라 광주, 대구 지역으로 확대하면서 지방 거주 응시자, 특히 이동이 불편한 장애인 응시자들의 불편을 개선했다.

한난 관계자는 "이번 도입한 디지털 혁신 채용 제도를 성공적인 정착을 통해,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 취업취약계층과 청년세대에게 긍정적인 도약의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