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임직원 '빅데이터분석' 역량 강화

정종진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2 09:53: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정종진 기자] 오렌지라이프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임직원들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 오렌지라이프는 임직원들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 강화를 위해 '2019년 임직원 데이터분석 교육'을 진행했다./사진제공=오렌지라이프

오렌지라이프는 고객 중심의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해 '2019년 임직원 데이터분석 교육'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지난 3월부터 10월까지 약 8개월에 걸쳐 실시됐으며 오렌지라이프 전체 임직원 중 20%가 해당 과정을 이수했다.

내용은 △데이터 분석 △데이터 시각화 △데이터 모델링 등으로 구성됐으며 보다 심층적인 고객 인사이트 발굴을 위해 비즈니스 사례 분석 실습까지 함께 시행됐다. 더불어 회사는 10월말까지 해당 교육과 연계한 사내 '데이터분석 공모전'을 추가로 개최해 임직원들의 학습 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한상욱 오렌지라이프 IT그룹 상무는 "단순한 정보활용 수준을 넘어서 임직원들이 데이터 안에서 인사이트를 발견하고 이를 업무에 실제 적용하도록 하는 것이 교육의 핵심 목표"라며 "애자일 조직이 업무수행에 있어 창의성과 혁신을 적극 장려하는 만큼 고객 중심 혁신에 필수적인 데이터 교육을 앞으로도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종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