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페루 쿠스코시와 스마트시티 개발 협력

김성은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7 10:39: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왼쪽)쿠스코시 위치와 (오른쪽)쿠스코 아스테테 국제공항부지. (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아시아타임즈=김성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페루 쿠스코(Cuzco)시와 '쿠스코 아스테테 국제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개발 및 쿠스코시 개발사업' 전반의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화상시스템을 통해 한국과 페루에서 이원 생중계로 진행됐다.

세계적인 관광지 마추픽추의 관문인 아스테테 국제공항이 오는 2025년 인근 친체로 신국제공항으로 이전함에 따라 쿠스코시는 기존 공항부지에 스마트시티 개발을 희망하고 있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지난 4월 쿠스코 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기본구상 사업을 'K-City Network 글로벌 협력프로그램'으로 선정하고 현재 LH와 KIND가 공동발주한 기본구상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LH가 주도하는 스마트시티 개발사업의 실질적 추진을 위해 체결됐다. 양측은 △쿠스코 알레한드로 벨라스코 아스테테 국제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개발 협력 △쿠스코시 향후 개발사업 발굴 및 공동추진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아스테테공항의 대체 공항인 친체로 신국제공항 프로젝트 관리사업도 한국공항공사 컨소시엄이 수행하고 있는 만큼 LH의 쿠스코시 스마트시티 개발사업 참여는 우리나라 기업 페루 진출 확대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페루 도시·주택 개발 분야 협력사업 발굴 등 페루 시장 진출 기반을 다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타 중남미 국가와도 협력관계를 구축해 중남미 시장 진출 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