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등 밀집된 건대입구역 신흥 상권 "떠오른 로데오거리에 몰린다"

김동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7 09:51: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건대입구 구 상권(먹자골목) 지고 신상권(로데오거리) 뜬다…맛집, 카페, 패션 등 복합상권 형성에 유동인구 풍부
[아시아타임즈=김동훈 기자] 건대입구역 상권이 변화하고 있다. 기존 중심상권 역할을 담당하던 구 상권 ‘먹자골목’ 대신 스타시티와 커먼그라운드 사이에 형성된 `건대 로데오거리`가 새로운 상권으로 떠오르고 있다.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맛집, 카페, 패션 등이 밀집된 복합상권으로 형성된 건대 로데오거리가 연인과 가족, 직장인 등의 발길을 이끌며 건대입구역 주요 상권으로 거듭나고 있다.

건대입구역 상권은 지하철 2, 7호선 환승역인 건대입구역과 건국대학교를 끼고 형성돼 유동인구가 매우 풍부하다. 서울 서부권 대표 상권에 신촌이 손꼽히는 것처럼, 동부권에서는 건대입구역 상권이 최대 상권으로 거론된다.

2호선 철로를 기점으로 건대입구역 상권은 ‘맛의 거리’, ‘로데오거리’, ‘스타시티/롯데백화점’ 등 크게 3구역으로 구분된다. 건대병원 맞은편 맛의 거리는 구 상권으로, 골목이 비좁은데다 낡은 건물들이 밀집돼 술집 위주 점포들이 입점해 있다. 스타시티 및 백화점 상권은 롯데백화점, 이마트, 롯데시네마 등이 앵커시설로 자리한 상태다.

신흥 상권으로 떠오른 건대 로데오거리의 활성화는 차고지로 사용되던 부지에 200여개의 컨테이너를 연결한 ‘커먼 그라운드’가 2015년 들어서면서 시작됐다. 맛집과 카페 위주 점포들이 잇따라 들어섰고, 로데오거리 끝자락에 위치한 양꼬치 거리가 지역 내 명물거리로 급부상하면서 상권은 더욱 활성화됐다.

건대 로데오거리의 집객력도 나날이 우수해지고 있다. 연인 또는 직장인, 가족 단위 수요가 많이 유입되면서, 상권 내 점포 수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상권이 꾸준히 확장돼 공실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는 것이 인근 부동산 중개업소의 설명이다.

건대입구역 인근 K공인중개사 대표는 “건대 맛의 거리는 일반음식점과 주점을 중심으로 조성된 상권이지만, 신흥 상권인 로데오거리는 맛집을 비롯해 카페, 다수의 패션 브랜드와 문화시설이 어우러진 복합상권으로 형성됐다”며 “로데오거리 내에는 지역 거점에만 들어서는 CGV 멀티플렉스가 들어올 정도로 유동인구가 상당히 풍부하다”라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건대입구역의 새로운 상권으로 떠오르고 있는 로데로거리 일원에 GS건설 자회사인 자이S&D가 2월 중 ‘건대입구역자이엘라’ 상업시설을 분양한다고 밝혀 귀추가 주목된다.

건대입구역 5번 출구에서 건대 로데오거리로 이어지는 8m 광폭 보행자 도로 초입에 건립될 예정으로, 지상 1층과 2층, 총 31실 규모다.

건대 로데오거리 초입인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동 일원에 건립되는 ‘건대입구역자이엘라’ 오피스텔 단지 내 상가이다.

지난해 10월 분양에 나선 오피스텔은 평균 4.71대 1, 최고 16대 1 경쟁률을 기록하며 이틀 만에 완판됐다. 이번 상업시설 분양에도 많은 투자자들이 관심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로데오거리 상권이 나날이 확장되는 추세로, 공실이 거의 없어 임대수익 실현도 안정적이다. 유동인구 증가에 따라 지가상승이 기대돼 향후 시세 차익도 바라볼 수 있다.

실제 한국감정원이 서울 40개 지역별 중대형 매장용 투자수익률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건대입구역 상권의 투자수익률은 2019년 4분기 기준 2.4%로 서울 40개 상권 중 11위를 차지했다. 이는 서울 평균 투자수익률인 2.19%보다도 높은 수치다. 3분기 대비 투자수익률 증가도 눈길을 끈다. 불광역(1.26), 왕십리(1.26), 경희대(1.06)의 뒤를 이어 4번째로 큰 증가 폭(0.98)을 기록했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최근 상가 시장에서도 우수한 상권에 자리한 상가만 잘 나가는 양극화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어 옥석 가리기가 매우 중요하다”라며 “유동인구가 풍부하고 꾸준한 상가라면, 안정적인 임대수익과 시세 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건대입구역자이엘라 상업시설은 서울지하철 2, 7호선 환승역인 건대입구역 5번 출구에서 약 100m 거리에 불과하다. 더불어 강변북로와 동부간선도로 등 주요 간선도로가 가깝다.

건국대, 세종대, 한양대 등 대학가 및 성수 IT밸리 및 강남, 잠실 업무지구에서 배출되는 직장인, 학생 등을 두루 흡수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뿐만 아니라 뚝섬유원지 및 어린이대공원, 서울숲 등 대형 공원이 인접한다.

건대입구역자이엘라 상업시설 모델하우스는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 일원에 위치해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