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기재부 혁신계획 우수기관 선정

이재현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3 10:21: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부산 국제금융센터에 위치한 한국남부발전 본사 전경(사진=한국남부발전)
[아시아타임즈=이재현 기자] 한국남부발전은 기획재정부로부터 혁신계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 평가는 기재부의 '2020 공공기관 혁신가이드라인'에 따라 각 공공기관이 수립한 혁신계획의 점검과 우수사례 전파를 목적으로 시행되며, 전문가들이 구체성, 창의성, 난이도 등을 평가한다.

228개 공공기관이 참여한 올해 혁신계획 평가 결과 남부발전은 경제활력 제고와 그린·디지털 뉴딜에 대한 선도적 계획 수립으로 상위 10개 기관에 이름을 올렸다.

 

남부발전은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에너지 산업 중심으로 혁신을 선도해 국민의 삶의 질 제고에 기여하기 위한 18대 혁신과제를 발굴하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사태로 악화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각 발전소 주변 지역에 맞는 사업을 찾아내는 '지역경제 살리기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부산 및 남제주 발전소의 관광 명소화, 강원도 폐광지역 도시 재생사업, 신재생에너지 사업단지 관광 상품화 등을 통해 지역 일자리와 추가 수익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의 자생력 강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또한 남부발전은 국민과 함께하는 신재생에너지사업 추진과 더불어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유해물질 배출 없는 발전소를 구현하고, 수소 연료전지 발전사업 다각화를 통해 수소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 

 

더불어 남부발전만의 고유 스마트발전소 모델을 독자적으로 개발하고, 디지털 기반의 비대면 근무환경을 조성하는 등 신기술을 적극 활용해 디지털 뉴딜을 선도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현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