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한파 직격탄 맞은 인도네시아 언론… 기자들 '분노'

김태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9 10:33: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자카르타의 빠사르 스넨(Pasar Senen) 기차역 (사진=연합뉴스/신화통신)

 

[아시아타임즈=김태훈 기자]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현장을 열심히 취재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기자들이 부당한 대우를 받고 있다며 들고 일어났다.


28일(이하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현지매체 자카르타포스트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독립기자연합회(AJI)는 언론사들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경영 상황이 악화됐다는 이유로 기자들에게 월급을 늦게 지급하거나 월급을 깎고, 심지어 일부 기자들은 해고당하는 사례까지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특히 지난 3~9월 최소 242명에 달하는 기자들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에도 마땅한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다며, 언론사들은 기자들의 권리를 침해하는 대신 그들을 보호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실제 사례로 지난 8월 인도네시아 일간지 ‘자와 포스’는 코로나19 사태를 이유로 들며 기자들에게 당장 일을 그만두거나 일찍 퇴직할 것을 권고한 것으로 드러났다. 게다가 퇴직을 거부한 기자들은 해고당했으며, ‘자와 포스’는 이들을 해고한 뒤 임금이 더 저렴한 임시직 기자들을 새로 고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노사 갈등은 인도네시아 주요 매체 중 하나인 ‘템포’에서도 발생했다. ‘템포’는 앞서 구조조정 차원에서 일부 기자들을 해고했는데 이 중 한 기자는 ‘템포’로부터 해고 기준에 대한 설명을 듣지 못했으며, 받은 퇴직금조차 노동법이 규정한 수준보다 더 적었다고 토로했다. 

이에 대해 ‘자와 포스’는 자사는 노동법을 준수한 채 기자들을 만나 절차를 진행했다고 해명했으며, ‘템포’는 변화하는 디지털 시대에 이뤄진 자연스러운 구조조정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토미 아르얀토 템포미디어그룹 기업비서는 “다가오는 디지털 시대에 대비해 구조조정을 진행하고 있다”며 “회사와 직원들도 상호간 합의를 거쳤다”고 밝혔다.

‘자카르타 포스트’의 경우에도 지난 8월 구조조정 계획을 밝혔으며, 이달 12일 경영진은 직원들에게 자발적으로 일을 그만둘 것을 권고한 결과, 28일 기준 최소 22명의 직원들이 사직 의사를 밝혔다.

물론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지역경제가 큰 피해를 입은 상황이므로 언론사를 비롯한 조직들은 비용 절감 차원에서 일부 직원들을 해고할 수도 있다. 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자들을 해고하기 전 정당한 절차를 거치고, 충분한 의사소통이 이뤄져야 한다는 것이 AJI의 주장이다.

AJI는 “언론사들은 코로나19 사태를 명목으로 기자들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이들을 해고하지 말아야 한다”며 “또한 노사 갈등을 일방적인 통보로 풀려는 시도는 하지 말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코로나 타격' 인니, 내년 최저임금 동결 전망… 노동계 '발끈'2020.11.05
인도네시아 방문한 美폼페이오 장관… 무슨 이야기 오갔나2020.10.30
코로나19 한파 직격탄 맞은 인도네시아 언론… 기자들 '분노'2020.10.29
8년간의 협상 결실 맺을까… 한-인니 CEPA, 내달 서명 '가시권'2020.10.28
인니, 코로나19 이후 노동자 120만명 해고… '일자리 대란'2020.10.27
美, 인도네시아 국부펀드 투자 논의… 中일대일로 견제 목적?2020.10.26
인도네시아, 내년 국부펀드 조성… 日소프트뱅크 참여하나2020.10.21
중국 눈치 보기?… 인도네시아, 美정찰기 착륙 거부2020.10.20
인니 소비자들이 전기차 구입을 꺼리는 이유… 가격·충전소·화재2020.10.16
결국 터졌다… 인니, 일자리 법안 반대 시위에 물대포까지 등장2020.10.08
인도네시아, '논란의' 일자리 창출 법안 통과… 노동·환경단체들 '반발'2020.10.06
"종교신념도 코로나 앞에서는..."… 인니, '할랄 미인증' 백신 사용허가2020.10.05
[세계는 지금 니켈 전쟁 중-③] 한중일의 '니켈 삼국지'2020.10.02
[세계는 지금 니켈 전쟁 중-②] 시작된 자원무기화… 중국의 '다 내꺼' 전략2020.10.01
[세계는 지금 니켈 전쟁 중-①] 가진 자들의 속내… "더 적게, 더 비싸게"2020.09.30
'남편은 돈벌고 아내는 집안일하라'… 인니, 시대착오적 법안 '시끌'2020.09.22
숨 쉬려고 잠시 마스크 벗었는데… 과잉처벌에 불만 커진 인니 시민들2020.09.21
코로나19의 슬픈 단면… 먹고 살기 힘들어 딸 시집보내는 인니 부모들2020.09.09
인도네시아 발리, 마스크 미착용시 벌금 부과2020.09.07
인도네시아, 코로나19 속 '12월 지방선거' 강행할까2020.09.07
미국보다 코로나 아동 사망률 높은 인니… "등교는 시기상조"2020.09.04
인도네시아, 원격수업 놓고 설왕설래… "인터넷 투자 확대" vs "TV 편성 늘리자"2020.09.03
장관이 금리 결정하게 하자고?… 인도네시아의 황당한 경기부양책2020.09.02
"코로나19 걸렸었다고요? 다가오지 마세요"… 인니서 불거진 확진자 차별2020.08.31
코로나19 개교 두고 갈등 커지는 인니… "등교 확대" vs "학생 안전 우선"2020.08.12
수출 금지도 서러운데 가격도 내리지 말라고?… 뿔난 인니 광산업계2020.07.28
무역갈등 빚는 인니-유럽 FTA 체결까지 '첩첩산중'2020.07.16
"호텔 팝니다" vs "얼마에요?"… 인니 발리서 벌어지는 호텔 매매 '눈치싸움'2020.07.14
김태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