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8월부터 순천·양평서 '포레나' 분양 돌입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3 10:48: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포레나 순천 투시도 (사진=한화건설)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한화건설(대표이사 최광호)은 프리미엄 브랜드 '포레나'를 적용한 아파트를 순천과 양평에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포레나 순천은 전라남도 순천시 서면 선평리 337-3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2층~지상 18층, 아파트 9개동, 613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기준으로 △84A㎡ 246가구 △84B㎡ 265가구 △101㎡ 67가구 △119㎡ 35가구로 구성되며 내달 분양 예정이다.

포레나 순천은 동천 및 강청수변공원을 접한 쾌적한 자연환경으로 지역 내에서 높은 기대를 받고 있다. 백강로, 순천 IC, KTX 순천역 등이 인근에 위치해 교통망이 우수하며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NC백화점 등의 이용도 편리하다. 특히 동천을 중심으로 포레나 순천 인근에 새 아파트들이 신 주거타운을 형성하고 있어 미래가치도 기대되고 있다.

9월 분양 예정인 포레나 양평은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창대리 650-2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2층~지상 24층, 7개동, 총 438가구(예정) 규모다. 주택형은 전용면적 59~84㎡로 모두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아파트로 구성된다.

포레나 양평은 반경 1km 이내 경의중앙선 및 KTX 양평역과 양평버스터미널이 위치해 있어 우수한 교통환경을 자랑한다. 또한 양평동초등학교, 양평고등학교를 비롯한 초중고교, 각종 마트가 인근 거리에 있다.

현재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인 송파~양평간 고속도로가 본격화되면 향후 양평에서 서울까지 차량으로 15분대 돌파가 예상돼 서울 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평~이천구간을 잇는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공사도 진행되고 있다.

특히 포레나 순천과 포레나 양평이 들어서는 두 지역은 정부가 발표한 조정대상지역에 포함되지 않아 비교적 부동산 규제가 덜하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하반기에 수원과 인천 등지에서 계속 분양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며 "올해까지 포레나 단지 2만 가구 달성을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