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균화 칼럼] 행운의 주인공

정균화 명예회장 교수 / 기사승인 : 2020-07-12 10:2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정균화 명예회장 교수
“내가 완벽한 남자를 만난 것은 우연이었을까? 나는 스물네 살에 전 세계 70억 명의 사람들 가운데 내 소울 메이트로 운명 지어진 한 사람을 단순히 우연적으로 발견한 걸까?” 대부분의 사람들은 사랑에서 행운을 얻는다는 것의 의미를 현실적으로 생각한다. 내가 실시한 전국 조사에서 완벽한 사람을 찾아야 한다고 응답한 사람은 7퍼센트에 지나지 않았다. 80퍼센트라는 아주 많은 수의 사람들이 사랑에서 행운을 얻는 비결은 자신뿐만 아니라 상대방의 필요에도 관심을 기울이는 것이라고 응답했다. [나는 오늘도 행운을 준비한다, 著者제니스 캐플런,바나비 마쉬 공저, 김은경]에서 성공한 사람들은 다가오는 행운에만 매달리지 않는다고 일러준다. 

 

진정한 사랑을 찾는 일에서부터 커리어 성공에 이르기까지 삶의 모든 영역에 행운이 얼마나 침투해있고 영향력을 발휘하는지 알아보는 것을 중점으로 했다. 기본적인 원칙부터 복잡한 원칙 순으로 행운의 과학을 살펴보고, 일상을 좌우하는 행운의 놀라운 요소들을 밝혔다. 어디에 살고, 누구와 이야기를 나누고, 무엇을 추구하며 사는지 등 개인의 행동이 행운의 토대를 어떻게 결정하는지도 알려줬다. 어떻게 해야 자기 자신의 행운을 만들어 낼 수 있을까? 위대한 과학자 루이 파스퇴르는 “행운은 준비된 사람에게 주어진다.”고 말했지만 준비가 어떤 것인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운명의 값진 미소를 얻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인디아나 존스〉 주인공으로 유명한 배우 해리슨 포드는 생활고의 어려움으로 배우의 길을 뒤로하고 목수가 되었으나, 꿈을 포기하지 않고 영화 스튜디오나 뮤지션들의 무대와 관련된 목수 일을 맡아 한다. 그러다 우연한 기회에 한 신인 감독의 저(低)예산 단편 영화에도 출연을 시작으로 현재 할리우드 정상급 배우의 위치에 오르게 된다. 무명배우 목수인 해리슨 포드가 신인 조지 루카스 감독을 만나고 〈스타워즈〉 작품을 접하며 당대 최고 스타가 된 게 단지 우연일까? 해리슨 포드가 영화 무대 관련한 목수가 아니었다면 이런 일이 일어났을까? 

 

모두가 행운의 주인공이 되고자 하지만 그렇다고 행운을 마냥 기다릴 수만은 없다. 우리는 행운을 준비하고 다가가야 한다. 행운은 사랑, 일, 건강, 행복, 가족 관계 등 모든 문제를 좌우한다. 요즘 같은 초 경쟁사회에서 재능과 능력은 두말할 것 없이 중요하지만, 스스로 행운아로 만드는 법 또한 알아야 한다. 지금의 당신은 진정으로 원하는 당신인가? 지금의 삶은 진정으로 원하는 삶인가? 당신은 하루하루를 최고의 자아로서 살고 있는가? 오늘 당신은 무엇을 바꿀 수 있는가? 위의 질문들에 어떻게 대답하겠는가? 당신의 일상적인 삶에 대해 생각해보자. 하루하루 성장하고 있는가, 아니면 무계획적으로 살아가고 있는가? 당신의 하루는 진실한 자아에 충실한 일과 인간관계로 충만한가, 아니면 책무라는 짐에 짓눌린 채 지내는가? 더 나은 삶을 꿈꾸고 있다면, 지금이 그 꿈을 현실로 바꾸려고 시도할 때이다. ‘베스트 셀프,著者 마이크 베이어’저자는 “당신의 핵심 가치는 무엇인가?”, “매일 밤, 잠자리에 들어설 때 아침에 눈을 떴을 때보다 더 많은 것을 배웠다는 기분인가?”, “두려움과 외부시선 때문에 나 자신의 건강을 도외시하는 경향이 있는가?” 등과 같이 중요하지만 까다로운 질문을 통해, 우리는 최고의 자아와 반(反)자아를 찾아낸다. 

 

삶의 일곱 영역(SPHERES), 사회적 삶, 개인적 삶, 건강, 교육, 인간관계, 고용, 영성의 개발을 각각의 챕터로 다룬다는 점에서 그가 알려주는 변화의 방법들을 쌍방향적으로 쉽게 집약하고, 변화를 원하는 사람의 욕구를 자극하는 데 큰 도움을 준다. 그렇다. 태도가 전부다. 습관이 삶이다. 우리를 지배하고 있는 것은 태도와 습관이다. 어제보다 더 나은 자신이 되고자 하는 최고의 가이드이자, 인생의 변화를 경험해본 멘토의 솔직한 조언을 받아드리자. 꾸준하게 변화되어갈 자신의 모습을 상상하고, 동기 부여하며 집중해야만 끝내 변화하는 자신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행운은 제로섬 게임이 아니에요. 사람들이 행운을 어디서 어떻게 찾아야 하는지 안다면 모두를 위한 충분한 행운이 존재하거든요.” <바나비>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균화 명예회장 교수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