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에너지, 추석 맞아 중소 협력사에 대금 조기 지급

이경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8 10:30: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이경화 기자] 포스코에너지는 추석을 앞두고 중소 협력사들에게 거래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8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중소 협력사들이 경영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대금 지급은 예년보다 이르게 29일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정기섭 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포스코에너지는 협력사와 동반자적인 관계를 구축하고 더 큰 가치를 공유해 포스코그룹의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스코에너지는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들을 위해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구매 대금을 주 2회 100% 현금으로 지급해 거래기업이 최대 5일 이내에 대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올 하반기부터는 규모가 작고 근무 인원수가 적은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요청 시 선급금 30%를 지급하는 제도를 마련해 협력사의 금융부담 완화와 현금 유동성을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경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