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노인일자리 사업 연계 폐통발 처리 ‘큰 호응’

민옥선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8 10:57: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이원면 만대항에서 폐통발의 그물 분리 작업하는 모습

 

[아시아타임즈=민옥선 기자] 태안군이 해양쓰레기 처리 사업과 노인일자리 사업을 연계해 깨끗한 바다환경 조성 및 어르신 소득향상에 앞장선다.


28일 군에 따르면 ‘폐통발(고철·폐그물 결합)’은 재활용이 불가해 비용을 지불해 가며 소각 처리해 왔다. 그러나 부피가 커 운반 비용 때문에 소각업체가 수거를 꺼려해 처리에 큰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군 해양산업과·가족정책과, 태안시니어클럽, 만대항어촌계가 협업해 ‘노인일자리 사업’과 ‘폐통발 처리사업’을 연계, 지난 8월부터 약 2달간 폐통발에서 그물과 고철을 분리해 재활용 자원으로 판매, 300만 원의 판매 소득을 올렸다.

군 관계자는 “폐통발은 연간 100여 톤이 발생하고 있으나 고철과 폐그물류가 혼합돼 처리에 큰 어려움이 있다”며 “올해 이원 만대항에서 실시된 시범 사업에 대한 참여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아 내년 태안 전 지역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