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공동주택 미세먼지 저감 사업비 지원

윤진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6 11:28: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벽면녹화를 실시한 공동주택 모습 (마포구 제공)
[아시아타임즈=윤진석 기자] 마포구는 대기환경 개선 및 건강한 주거문화 조성을 위해 전국 최초로 공동주택 내 미세먼지 저감 시설 설치비용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구는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동주택 지원 조례' 개정을 통해 공동주택 내 미세먼지 저감 관련 사업비 지원 근거를 마련하여 공동주택 단지들이 미세먼지 발생 시설을 개선하는 ‘미세먼지 저감 공동주택 인증제’에 참여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미세먼지 저감 공동주택 인증제‘란 150세대 이상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구가 자체적으로 수립한 미세먼지 저감방안 실적 기준에 따라 인증등급을 부여하는 것으로 미세먼지 저감방안을 3개 이상 반영한 경우 등급을 부여한다.

이를 통해 공동주택 단지들이 환경문제에 관심을 갖고 주거시설 내 미세먼지 관리체계를 정립,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적극 동참할 것으로 구는 기대하고 있다.
 

‘미세먼지 저감 공동주택 인증제’ 추진에 따른 사업비 지원 대상은 '공동주택관리법 시행령' 제2조에 따른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이며, 지원 사업은 △에어샤워기 설치 1층부터 3층까지 벽면 녹화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예비시설 구축 경로당 식물 식재 등이다.

사업비 지원 비율은 50%로 나머지 사업비는 공동주택에서 부담해야 한다. 사업을 희망하는 공동주택 단지는 내년 초 마포구 ‘2020년 공동주택 지원 사업’ 공고를 통해 내용을 확인 후 신청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정창은 “공동주택 단지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여러 방안을 구축해 누구나 살고 싶은 자연친화 도시, 친환경 녹색도시 마포를 구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진석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