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민원실 비상상황 대비 모의훈련 실시

송기원 기자 / 기사승인 : 2020-08-31 12:50: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송기원 기자] 여주시는 지난 28일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 비상상황 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모의훈련을 시청 행복민원과에서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모의훈련에는 여주경찰서 홍문지구대 경찰 2명과 시청 행복민원과 직원 30여명이 함께 참여했다. 

 

특히 비상상황 발생 시나리오에 따라 타인의 인감증명서 발급 불가에 불만을 품은 민원인이 폭언.집기파손을 하는 상황을 가정하여 훈련을 실시했다.

훈련에 앞서, 비상상황에 따른 대응반을 편성하고 직원별 대응임무를 부여하여 진행했으며 훈련은 약 1시간 동안 피해상황 발생 시 상급자 개입, 피해상황 촬영, 주변민원인 대피, 피해공무원 보호, 경찰신고 및 출동 순으로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모의훈련 실시는 단계별 대응방법을 사전 숙지해 실제 상황 발생 시 적극적인 현장대처가 용이하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라며 "증가하고 있는 민원인의 위법행위로부터 민원공무원과 주민을 보호하고, 민원공무원이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근무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기원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