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코로나19 극복 후원물품 기부 줄이어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5 13:24: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제공=광양시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전남 광양시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도움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열린 기탁식은 정현복 광양시장과 김재경 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 이사장, ㈜조은, 광양시산림조합 권영희 이사, 광양시축구협회 등 9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기탁식에서는 ㈜조은에서 덴탈마스크 5만 장(1600만원 상당), 광양시산림조합 권영희 이사가 덴탈마스크 5만 장(1600만원 상당), 광양시축구협회에서 덴탈마스크 2천 장(80만원 상당)을 각각 기탁했다.

전달된 마스크는 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을 통해 광양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 전달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방역물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조은 연명록 본부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분들께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작은 정성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힘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양시산림조합 권영희 이사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후원하게 됐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슬기롭게 극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양시축구협회 백정일 회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시민들이 큰 불편함을 겪고 있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마스크를 기부하게 됐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마스크를 후원해주셔서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전달받은 마스크는 필요한 곳에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