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2020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 최우수상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8 14:17: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구례군청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전남 구례군은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2020 지방자치단체 생산성대상’에서 최우수상(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이번 평가를 통해 전국에서 살기 좋은 도시 28곳을 선정했다.

구례군은 그 중에서도 최우수 평가를 받았으며, 군 단위 지자체 중 1위를 기록했다. 광주 동구가 대상을 받았으며, 최우수상은 시‧군‧구별로 광양시, 대전 수성구, 구례군이 수상했다.

생산성 평가는 지자체의 종합적인 행정역량을 가늠하기 위한 것으로, 26개 지표 점수를 바탕으로 한 '생산성 지수' 측정과 포용사회·환경안전·시민 공동체·상생경제 등 4개 분야별 '생산성 우수사례' 선정으로 나뉘어 이루어지며, 약170개 시군구에서 자율 응모했다.

구례군은 저출산이 심각한 상황에서 작년 대비 합계 출산율이 53.51%가 증가해 눈길을 끌었다. 아울러, 지역주민의 우울증 및 스트레스 관리가 우수해 주민건강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지난 7월 국민행복도시 10위에 선정된 것에 이어 이번에는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선정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삶과 행복을 최우선으로 군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