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그룹, 장경일 상무 통영에코파워 대표이사로 취임

김성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13:30: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속도로, SOC현장 누빈 인프라·민간SOC 전문가
인프라기획팀장, 건설관리실장 등 거쳐
발전소, 탱크 건설 사업 추진 중
▲ HDC그룹은 지난 14일부로 통영에코파워 대표이사에 장경일 상무를 선임했다. 사진은 장경일 통영에코파워 대표. (사진=HDC그룹)

[아시아타임즈=김성은 기자] HDC그룹은 지난 14일부로 통영에코파워 대표이사에 장경일 상무를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장경일 통영에코파워 신임 대표는 홍익대학교 토목공학과를 졸업한 뒤 1990년 현대산업개발(현 HDC)에 입사했다. 이후 고속도록, SOC현장, 수도권고속철도 수서·평택 4공구 현장 소장 등을 거치며 인프라·민간SOC 분야 전문가로 역량을 발휘했다. 이후 인프라기획팀장, 건설관리실장, 인프라사업역량그룹장 등을 거치며 HDC현대산업개발의 인프라 분야에서 안정적인 실적과 성장을 이끌어왔다.

통영에코파워는 통영천연가스발전사업의 사업자로 경남 통영시 광도면 성동조선해양 내에 위치한 27만5269㎡의 부지에 1012㎿급 LNG 복합화력 발전소 1기, 20만㎘급 저장 탱크 1기 등의 건설을 추진 중이다. 2020년 말까지 산업통상자원부의 공사계획 인가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2021년 착공 후 2024년 하반기 상업운전을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

300*250woohangshow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