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평택경찰서, 치안 개선 위한 합동 토론회 개최

강성규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1 15:05: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 평택시가 지역 실정에 맞는 치안정책 수립의 초석을 마련하기 위해 2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치안 개선을 위한 합동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오지형 평택경찰서장을 비롯해 평택시와 평택경찰서 치안관련 부서 실무과장 및 읍·면·동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토론회는 평택경찰서의 ‘평택 관내 5대 범죄 발생 현황 및 요인 분석’에 대한 발제를 시작으로, 평택대학교 김경수 교수의 ‘평택시 치안 개선 및 도시 치유 프로젝트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설명, 시와 경찰서 치안부서의 치안 개선을 위한 제언 및 추진사업 현황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오지형 서장은 “합동 토론회는 경·관이 우리시 치안 개선을 위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할 수 있는 장이 돼 의미있는 자리였고, 향후 상호간 원활한 소통과 더 나은 치안정책으로 범죄없는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장선 시장은 “시민이 안전한 평택을 만들기 위해서는 우리시 치안환경에 대한 분석이 선제적으로 필요하며, 이를 바탕으로한 맞춤형 치안계획 수립을 동반해야 한다”면서 “오늘의 합동 토론회를 계기로 경·관이 지속적으로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증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성규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