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생활밀착형 순환버스 ‘인천e음버스’ 조기개통 '박차'

최종만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8 13:56: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한정면허 운송업체 업무협약
▲ 인천e음버스

 

[아시아타임즈=최종만 기자] 인천시가 당초 12월말 예정이었던 생활밀착형 순환버스 '인천e음버스'의 개통을 11월 중으로 앞당기기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생활밀착형 순환버스‘인천e음버스’운영을 위해 한정면허 6개 운송업체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인천e음버스’18개 노선 운영을 위해 인천시와 운송사업자가 시내버스 한정면허 종료와 노선개편으로 시민들의 교통복지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이행하기로 했다.

시는 전면적인 시내버스 개편일인 12월31일보다 앞선 11월 중에라도 조기투입하기 위해 차량 제작업체에 이미 발주한 상태로, 차량이 출고 되는대로 우선해 개통할 예정이다.

‘인천e음버스’는 18개 노선, 42대의 차량으로 인천의 원도심 뒷골목과 신규개발지역 등 대중교통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어르신 등 사회적 약자 교통편의 제공과 산업단지와 전철역, 농산물시장과 주부들, 중고생 통학을 각각 연계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그 동안 비수익 노선 및 운행 환경이 열악한 지역에서 어려움을 감당하며 달려온 한정면허 운송업체들이 시민들에게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가는 ‘인천e음버스’ 개통을 위해 발 벗고 나서준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