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부춘동, 코로나19 확산 방지 총력

민옥선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1 15:59: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잠정 중단
▲ 지난 20일 부춘동 직원들이 관내 경로당을 방문해 자체 소독을 실시하고 개인위생수칙 준수를 홍보하고 있다.
[아시아타임즈=민옥선 기자] 서산시 부춘동행정복지센터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확산됨에 따라 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자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부춘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0일과 21일 휴대용 방역기와 약품을 구비하는 등 코로나 바이러스가 장기화 조짐을 보임에 따라 방역에 바짝 고삐를 죄며 지역사회 전파 차단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직원들은 2개조로 나누어 관내 경로당 22개소와 공중화장실 10개소, 주민자치센터에서 방역활동을 펼치며 경로당에는 살균제와 소독제, 마스크 등을 배부하고 손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수칙을 홍보하며 코로나가 종식될 때까지 마을 행사와 단체모임 등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부춘동은 또 400여명의 주민이 참여하는 주민자치센테 11개 프로그램 운영을 24일부터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이미 납부한 수강료는 환불하거나 기간을 연장하고 사태 추이를 지켜보며 프로그램 운영 재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김영중 부춘동장은 “코로나 사태가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되면서 예방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관내 기관.단체들과 긴밀히 협력해 주민 불안 해소와 안전한 부춘동을 만드는 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