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眞 임영웅, 매일유업 바리스타룰스 모델 발탁

류빈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9 14:24: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미스터트롯 眞 임영웅 인스타그램 캡쳐 이미지. 사진=매일유업 제공
[아시아타임즈=류빈 기자] 매일유업은 ‘내일은 미스터 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의 우승자 임영웅을 RTD 컵커피 ‘바리스타룰스‘광고 모델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모델 기용에는 미스터트롯의 인기와 더불어 임영웅의 개인 팬클럽 회원들이 큰 역할을 했다는 후문이다.

 

임영웅은 평소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개인 SNS를 통해 매일유업의 ‘바리스타룰스’를 애용한다고 밝혔는데, 이를 눈여겨본 팬들이 임영웅을 모델로 기용해 달라고 매일유업 측에 요청한 것이다. 팬클럽 회원들은 바리스타룰스를 ‘임영웅커피’, ‘영웅커피’라고 부르며 모델 발탁을 위해 자발적인 구매운동을 벌이기도 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최근 임영웅씨를 모델로 기용해 달라는 고객 문의가 하루에도 수 십 건 씩 접수되었고, 바리스타룰스를 영웅커피로 알고 구매했다며 인증하는 고객들도 계셨다. 유관 부서 검토 결과, 어려움을 극복하고 정상의 자리에 오른 임영웅씨의 모습이 ‘최고의 커피’를 추구하는 바리스타룰스와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했다. 성별과 연령을 불문하고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임영웅씨와 함께 바리스타룰스도 다양한 고객층에 두루 사랑받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임영웅은 모델 발탁에 대해 “평소 비공식 홍보대사로 활동해 왔던 ‘최애’ 커피, 바리스타룰스의 공식 모델이 되어 영광이다. 팬들의 관심과 사랑 덕에 모델로 선정되었다고 생각하고, 평소 좋아하던 브랜드인 만큼 1등 커피브랜드의 모델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1등 가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임영웅은 온라인 위촉식 이후 바리스타룰스 모델로서 TV CF 촬영, 온라인 팬미팅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며, 임영웅이 모델로 나오는 바리스타 광고는 오는 6월 TV와 SNS 등을 통해 만날 수 있다.

한편, 매일유업은 1997년 국내 최초 컵커피 브랜드 ‘카페라떼’ 제품을 출시한 뒤 성공적으로 바리스타룰스 브랜드를 론칭, 부동의 시장점유율 1위를 지키며 명실공히 국내 1위 컵커피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바리스타룰스는 철저하게 원칙을 지켜 만드는 커피로, 상위 1% 원두만을 사용하며 원두의 특징을 살릴 수 있는 로스팅과 추출방식을 고수함으로써 최적의 밸런스를 구현했다. 250ml 5종과 325ml 5종의 제품을 보유하고 있어 취향에 맞게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