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지자체 평가 행정서비스 전국 5위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2 17:19: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김철우 보성군수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전라남도 보성군이 '2020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에서 행정서비스 부문 '전국 5위'를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22일 밝혔다.

 최근 한국지방자치학회와 한국일보가 공동주관하는 2020 지자체 평가에서는 보건복지, 지역경제, 문화관광, 안전, 교육 부문을 지표로 삼고, 농어촌 82개 지자체를 평가했다. 군은 행정서비스 전분야에서 고른 득점을 받아 군부 5위에 올랐다.
  
 군은 2019년 20위를 기록, 1년 만에 15단계가 올라 상위권에 랭크됐다. 또한 종합평가 상위권에는 영광, 기장, 울진 등 원전 효과로 재정역량이 좋은 지자체가 포진하고 있는 가운데 보성군은 높은 행정서비스 점수로 종합평가에서 11위를 차지하며 행정 서비스 강자의 면모를 보여줬다.

특히 안전분야에서 보성군은 2018년부터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전라남도 다산안전대상 수상 등 재난 안전 분야에서 전관왕을 차지했다. 이에 대해 위기 대응능력이 탁월하다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또한 전국 최초로 읍면단위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이끌어 내는 등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을 보여준 바 있다.

또한 이번 코로나19 상황에서 김철우 보성군수는 전국 시장군수 중 가장 먼저 봉급 반납을 선언했다. 전국 최초로 마스크 의병단을 구성 전 군민에게 면마스크를 무료 제작 배부하는 등 군민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군정을 운영하고 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군민 중심의 군정 운영이 이번 결과를 통해 나타난 것 같다.”라면서 “앞으로도 군민의 의중이 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안전, 복지, 문화 등 전방위에서 군민 만족도를 높이며 군민의 마음을 움직이는 최고의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