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피플, 수면무호흡증 인공지능 진단기기 개발 추진...파운트, 투자일임 글로벌ETF 출시

김지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1-06 15:03: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김지호 기자] 라온피플이 인공지능(AI) 기술과 차세대 의료기술을 융합한 수면무호흡증 AI 진단기기 개발에 나선다.


라온피플은 연세대 산학협력단과 수면무호흡증 진단 기술이전 등 AI 융합 의료기술 개발에 관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에 따라 라온피플은 연세대 산학협력단이 국내와 미국에 출원 중인 '기계학습을 이용한 수면무호흡증 진단방법' 등 2건의 특허에 대한 전용실시권을 이전받는다.

이를 통해 수면무호흡증 AI 진단기기인 '라온슬립'을 개발하고, 연세의료원의 협조 및 임상시험을 거쳐 식품의약품안전처 승인을 받아 상용화한다는 계획이다.
 



라온슬립은 연세대 의료진 및 공대 연구진이 개발에 참여하고 라온피플의 AI 솔루션이 융합된 수면무호흡증 AI 진단 솔루션이란 설명이다. 수술이나 양압기 등의 처방이 필요한지 여부와 수면무호흡증 심각도 및 중증 여부를 빠르게 판독해 병원과 환자 모두에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석중 라온피플 대표는 "수면무호흡증은 심혈관계를 자극하는 등 여러가지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어 진단은 물론 예측과 예방이 중요하다"며 "향후 미국 특허 등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을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공지능 투자 전문기업 파운트는 KB증권과 손잡고 비대면 투자일임으로 운용되는 '글로벌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상품은 미국 뉴욕 증시 상장 ETF를 기초자산으로 글로벌 자산배분이나 인컴형 포트폴리오 뿐만 아니라 테마형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를 포함한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에서 거래되는 ETF 대비 더욱 다양한 투자기회를 저렴한 거래비용으로 제공받을 수 있고 달러 투자로 환율 변화에 대한 성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며 "모든 투자결정을 인공지능(AI)이 알아서 자동으로 처리 후 투자자에게 보고하는 일임 서비스로 투자 편의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파운트는 그 동안 고객들에게 금융투자상품의 가치 또는 금융투자상품에 대한 투자판단(종목, 취득·처분의 방법·수량·가격 및 시기 등)에 관해 문서 등으로 조언하는 투자자문업을 주로 해왔다. 파운트가 제시하는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고객이 직접 선택하거나 리밸런싱 혹은 추가납입 등 기타 변동사항이 있을 경우 고객의 동의 절차를 반드시 거쳐야만 했던 이유다.

이에 반해 투자일임업은 고객으로부터 금융투자상품에 대한 투자판단의 전부 또는 일부를 일임받아 투자자별로 구분해 금융투자상품을 운용하는 방식이다.

투자금만 입금하면 고객의 별도 동의 없이 매매부터 운용까지 모든 과정이 자동으로 이뤄진다. 파운트는 지난 2017년 11월 투자자문업 라이선스를 등록한데 이어 2018년 2월 투자일임업 라이선스까지 확보한 바 있다.

또 파운트의 글로벌 ETF는 더욱 다양한 자산군을 활용한다. 주식, 채권 뿐만 아니라 달러가치에 베팅하는 ETF, 해외 부동산 가치와 연동된 ETF 등을 포함시켰다.

지난 2018년 1월부터 2020년 12월 29일까지 3년간 파운트 글로벌ETF 포트폴리오의 백테스팅 결과 누적수익률은 공격형 41.2%, 중립형 32.1%, 안정형 20.1%로 나타났다. 이들의 연평균 수익률은 각각 12.2%, 9.7%, 6.3%였다.

파운트 글로벌ETF는지역별 글로벌 자산배분 및 소득 배당형 포트폴리오 이외에도 주식비중이 조절되는 테마형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도 포함시켰다. 이달 중순 첫번째로 선보일 '언택트 테마 ETF'는 선진국, 신흥국, 채권으로 자산을 배분해 투자 위험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

최봉근 파운트 AI Core 본부장은 "파운트만의 테마형 포트폴리오의 경우 시장 트렌드에 맞는 테마주식들을 알아서 담아주게 된다. 언택트, ESG(환경, 사회책임, 지배구조) 등 시의성 있는 테마주들이 선택이 될 수 있다"며 "향후 글로벌 스포츠 패션 인덱스 등 파운트의 AI 및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해 보다 스마트하고 흥미로운 주제에 대한 패시브 인덱스 투자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