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코로나19 취약 아동 위해 1억원 기부

윤진석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7 15:24: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 농구선수 겸 방송인 서장훈(사진=연합뉴스)
[아시아타임즈=윤진석 기자] 전 농구선수 겸 방송인 서장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취약한 소외계층 아동을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전 농구선수 겸 방송인 서장훈이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 아동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재단은 이 돈을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사회적 단절 위기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과 가족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서장훈은 "취약계층 아이들이 적절한 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싶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진석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