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전직 공무원,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 수상

김태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3 15:57: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유네스코 홈페이지 캡쳐)

 

[아시아타임즈=김태훈 기자]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 수상자에 베트남 전직 공무원이 선정됐다.


23일(이하 현지시간) 베트남 현지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베트남 문화스포츠관광부 산하 국제협력부 대표를 지낸 응웬 반 띤씨가 21일 베트남인으로서는 최초로 세종대왕 문해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국제문맹 퇴치에 기여한 인물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우리나라 정부가 지원하며 지난 1989년 제정돼 1990년부터 매년 시상식을 진행하고 있다.

보통 시상식은 서울에서 열리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베트남 주재 한국 대사관이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시상식을 진행했다.

띤씨는 14명의 수상 후보를 물리치고 이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올해 한국인이 아닌 외국인으로는 유일하게 수상자로 선정됐다.

띤씨는 한국과 베트남 간 문화적 교류와 관계 형성에 큰 기여를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양국은 지난 1992년 수교를 맺었다.

띤씨는 “제가 조금이나마 양국 관계 형성에 기여했다는 사실이 자랑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상에는 은색 메달과 상장, 2만 달러의 상금이 포함됐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바이든 당선 소식에 베트남 경제 '청신호'… 환율조작 의혹 벗을까2020.11.09
베트남 거주 미국인도 걱정인 트럼프 '대선 불복'2020.11.09
베트남도 아파트값 고공행진… 5년만 70% 급등에 '내집마련 꿈' 좌절2020.11.02
베트남서 '일하기 좋은 기업'에 삼성전자·롯데마트·CJ CGV 선정2020.10.27
베트남 전직 공무원,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 수상2020.10.23
맑은 공기와 취업 기회까지… 베트남서 부는 '청년 귀농' 열풍2020.10.21
"스가 日총리의 베트남 방문은 중국 견제 행보"2020.10.20
美주도 안보동맹 '쿼드'… 주판알 두들기는 아세안2020.10.20
첫 해외방문지로 베트남 찍은 日스가… "계산된 결정"2020.10.15
"베트남 경제, 올해 싱가포르 제친다"2020.10.15
롤스로이스, 베트남서 신규 수입사 모집… "서비스 기대에 못미쳐"2020.10.14
한국과 다르네… 베트남, 내년도 '공무원 줄이기' 이어간다2020.10.06
'한류열풍'이라더니… 베트남인이 존경하는 인물에 한국인은 없었다2020.10.06
베트남의 미래 'Z세대'… "이들을 알아야 베트남서 성공한다"2020.09.28
롯데리아, 베트남서 KFC 제치고 매출 1위 달성2020.09.18
美中갈등 속 스가 日총리 선출… 외교경험 부족 괜찮을까2020.09.16
베트남 호찌민시, 삼성전자 '수출가공기업' 전환 요청2020.09.09
돈이 뭐길래… 부모 품 떠나 한국서 베트남으로 송환된 아기들2020.09.07
베트남 내 다국적 기업 절반 "사업 확장 계획 있다"2020.09.04
김태훈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