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하나 토지보상 드림팀' 출범

유승열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5 16:43: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유승열 기자] 하나은행은 최근 토지보상에 대한 상담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이에 걸맞은 전문적 상담 서비스를 제공코자 '(가칭)하나 토지보상 드림팀'을 출범한다.

▲ (왼쪽부터) 양용화 하나은행 부동산자문센터장(공인중개사), 최지유 하나은행 차장(감정평가사), 김재현 하나은행 과장(공인회계사), 김대경 하나은행 차장(세무사), 박정국 하나은행 상속증여센터장(세무사), 김영훈 하나은행 자산관리지원팀장./사진=하나은행

25일 금융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의 '하나 토지보상 드림팀'은 기존 하나은행의 '부동산자문센터'와 '상속증여센터', '자산관리지원팀'의 노하우와 역량을 바탕으로 부동산과 세무, 법률, 자산운용에 대한 최고의 전문가들이 1대 1 맞춤 상담을 통해 토지보상과 관련한 각종 이슈에 대해 차별화된 컨설팅을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이번 드림팀 구성을 위해 토지보상 업무에 특화된 세무사, 감정평가사, 변호사를 영입해 총 12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 인력을 확보하고, 토지보상 상담 서비스와 관련된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토지보상 상담은 하나은행 영업점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대면상담 △유선상담 △화상상담으로 진행된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직접 방문이 어려운 현재의 상담 여건을 고려해 화상상담 서비스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보다 쉽고 편리하게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드림팀이 제공하는 상담·자문 서비스는 토지보상이라는 복잡하고도 중요한 이슈를 앞에 둔 고객들께 큰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이다"며 "고객의 다양하고 복잡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하나은행만의 차별화된 One-Stop 종합상담 서비스를 많은 분들이 경험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은행은 △부동산자문센터 △상속증여센터 △100년 리빙트러스트센터 등 자산 관리 분야별로 특화된 조직을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보유 부동산의 보상 문제뿐 아니라 매각자금에 대한 자산 운용, 자녀 등에 대한 증여 및 상속 관련 세무 컨설팅, 그리고 신탁상품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자산관리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한 차원 높은 종합 서비스와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유승열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