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마, 기념일!] '성년의 날' 장미·향수·키스에 담긴 뜻?

박고은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8 06:00: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박고은 기자] 5월 18일 오늘은 만 19세가 된 젊은이들이 진짜 '성인'이 되는 '성년의 날'입니다.

성년의 날은 매년 5월 셋째주 월요일로, 사회인으로서의 책무를 일깨워주고 성인으로서의 자부심을 부여하기 위해 지정된 법정기념일이지요.

예로부터 성년을 기념하는 성년식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중요한 통과의례로 여겨졌는데요. 우리 역사 속에서도 성년식과 관련된 깊은 내용이 있습니다.

삼한시대 마한에서는 '소년들이 등에 상처를 내어 줄을 꿰고 통나무를 끌면서 그들이 훈련받을 집을 지었다'라는 성년식에 관한 기록이 있으며, 신라시대에는 '중국의 제도를 본받아 관복을 입었다'라는 기록이 있습니다. 고려시대에 이르러는 광종 16년(서기 965년)에 태자에게 어른이 입는 평상복인 배자(덧저고리), '원복'을 입히고 성년식을 거행했다고 기록돼 있습니다.

고려 말에는 주자가 유가의 예법에 맞는 옷을 서술한 주자가례가 소개돼 사대부 계층에서 관혼상제(冠婚喪祭) 의식을 지키기 시작했는데, 남자는 그동안 땋아 내렸던 머리를 올려 상투를 틀어 그 위에 관을 씌우고 여자는 머리를 올려 쪽을 찌고 비녀를 꽂아 공식적 어른이 되었음을 알렸습니다.

현재는 성년의 날이 되면 과거처럼 성년식을 치르지는 않지만 가족과 친구, 연인, 지인들에게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받고 선물을 받으며 이날을 기념하고 있습니다.

특히 대표적인 선물로 '장미', '향수', '키스' 인데요. 왜 많은 선물 중 이들 3가지냐고요?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모르겠으나 나름 각각의 의미가 담겨있습니다.

먼저 장미는 성인이 된 젊은이의 무한한 열정과 사랑이 지속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있습니다. 또 향수는 다른 사람에게 자신의 향기를 풍기는 좋은 성년이 되라는 의미며 키스는 성년이 된 만큼 조금 더 성숙한 사랑, 즉 책임감 있는 사랑을 해야한다는 뜻이 담겨있습니다.

올해 성년의 날 대상자는 2001년생이라고 합니다. 모든 2001년생 출생자 여러분들 성년의 날 선물 3가지 모두 받으시고, 새로운 일에 도전하며 스스로에게 자랑스러운 사람이 되길 응원하겠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고은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