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말레이시아 선사서 4853억 규모 LNG선 2척 수주

이경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1 02:28: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사진제공=삼성중공업)
(사진제공=삼성중공업)

[아시아타임즈=이경화 기자] 삼성중공업은 말레이시아 선사인 MISC로부터 17만4000㎥급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10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4853억 원이며 계약기간은 2023년 3월 31일까지다.


이들 선박은 미국 오일 메이저 엑슨모빌(ExxonMobil)이 생산하는 LNG를 운송할 예정으로 가장 최신의 멤브레인(MarkⅢ Flex PLUS) 타입 화물창에 재액화 장치가 장착됐다. 가스 증발률이 낮고 질소산화물 저감장치(SCR)와 선박평형수 처리장치(BWTS) 적용으로 친환경 규제에 적합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또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이 탑재돼 연료 소모를 줄일 수 있는 최적 운항(항로) 계획도 자동으로 수립하는 등 선박의 경제적이고 안전한 운항이 가능하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삼성중공업의 주력 LNG운반선 사양(MarkⅢ 화물창, X-DF 이중연료엔진)과 품질에 대한 시장의 신뢰가 높다”며 “기술적 강점을 활용해 LNG선 수주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 현재까지 총 54억 달러를 수주해 연간 목표 78억 달러의 69%를 기록하고 있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현대중그룹, 친환경 LNG추진선 유조선 4척 수주2017.03.20
현대중, LNG추진선 설명회2017.12.17
포스코, LNG추진선 연료탱크에 고망간강 적용2017.12.21
“부활의 돛 올려라”…조선 빅3 일제히 수주목표 ‘UP’2019.01.16
초강력 환경규제의 ‘덫’에 빠진 해운업계2019.02.15
“다 뛰겠다”…조선 3사 ‘글로벌 해양플랜트’ 수주전 올인 선언2019.02.28
깐깐해지는 환경규제…해운업계, 대응태세 본격화2019.04.05
현대重, 차세대 LNG선 인도…업계 첫 스마트십 솔루션 적용2019.05.11
[뒤끝 토크] LNG선 ‘순풍’ 탔는데…부활 기지개는 ‘언제쯤’2019.05.21
“유가 뛴다”…해양플랜트 수주 기대감 ‘꿈틀’2019.05.23
삼성중공업, 4497억원 규모 LNG운반선 2척 수주2019.06.08
조선 빅3, 카타르發 LNG선 수주서 또 ‘잭팟’ 터트리나2019.06.21
韓 조선, LNG선 호황에도 ‘봄날은 아직’2019.06.21
대규모 LNG선 발주 ‘러시’…조선 빅3 수주 ‘싹쓸이’ 기대2019.06.27
삼성중공업, 1348억 규모 특수선 1척 수주2019.07.02
삼성중공업, 1467억원 규모 원유운반선 2척 수주...올 목표 42% 달성2019.07.12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 “환경규제·해운동맹 철저히 준비하겠다”2019.07.12
하반기 조선업계 생존 전략…“믿을 건 LNG선”2019.07.25
대한해운 “탈황설비 설치로 황산화물 규제 선제 대응”2019.07.18
삼성중공업, 2255억 규모 LNG선 수주…“올 목표 46% 달성”2019.08.17
대우조선, 그리스서 LNG선 1척 수주…목표 36% 달성2019.08.23
조선업 발주 주춤해도…삼성중공업 수주 독주는 ‘쌩쌩’2019.08.27
LNG선·해양플랜트 잇단 발주 연기…목 타는 조선업계2019.09.02
“너만 믿는다”…조선 빅3, 든든한 버팀목은 ‘LNG선’2019.09.09
‘환경규제 효과’ 벌크선 운임지수 2500 돌파…전망도 “낙관적”2019.09.09
삼성중공업 임금협상 타결…기본급 1% 인상2019.09.11
조선업계, 부풀어 오르는 ‘LNG추진선 르네상스’ 기대감2019.09.17
삼성중공업, 1兆 컨선 수주…연간 목표달성 ‘청신호’2019.09.18
대한해운, 제주 LNG선박 첫 인수…‘4600억 매출 기대’2019.09.19
현대重·대우조선, 세계최강 ‘LNG선 기술력’ 과시2019.09.23
2020년, ‘환경규제 강화’…“대세 선종은 탱커·벌크선”2019.09.27
삼성重, 1조1000억 규모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6척 수주 '쾌거'2019.10.10
삼성重, 말레이시아 선사서 4853억 규모 LNG선 2척 수주2019.10.11
대우조선해양, 1조5600억 규모 잠수함·LNG선 수주 쾌거2019.10.12
“갈 길 멀다”…조선3사, 막판 수주몰이에 ‘돛’2019.10.15
“돌파구를 뚫어라”…조선 빅3, ‘LNG추진선’ 수주경쟁 가속화2019.10.23
대우조선·삼성重, ‘드릴십’ 취소 또 취소…“장기 표류하나?”2019.10.28
조선 빅3, 목표달성 ‘쉽지 않네’…막판 수주 끌어올리기2019.10.30
삼성重, 드릴십 2척 계약 해지…선수금 5.2억弗 몰취2019.10.30
‘장밋빛 전망’…삼성중공업, 수주목표 달성·흑자전환2019.11.04
‘뱃고동 韓 조선업’…10월 전세계 발주량 86% 쓸어 담다2019.11.12
‘조선 빅3’ 수주목표 달성, ‘LNG선’이 마지막 ‘희망’2019.11.29
해양플랜트 수주 ‘뚝’…조선 3사, 유휴인력 “어찌하오리까”2019.12.03
‘무역 갈등·환경규제’...내년 컨선 시장 최대 변수 떳다2019.12.05
‘韓’ 조선 버팀목 ‘LNG선’…“내년에 80척 쏟아진다”2019.12.06
‘조선 빅3’, 삼성중공업만 수주 목표 가시권2019.12.09
카타르·사우디 ‘親LNG’…조선 빅3, 싹쓸이 수주 ‘기대감 고조’2019.12.11
수주가뭄 조선 빅3, 생존 키워드는 ‘친환경·스마트 탈바꿈’2019.12.13
대우조선해양, 해양플랜트 가뭄 끝…‘원유생산설비 선체’ 수주2019.12.13
[2019 결산] 조선업계 “힘든 한해였다”…‘수주절벽·합병’ 빅 이슈2019.12.19
현대重그룹 ‘뒷심 발휘’…1.3조 규모 LNG선 6척 수주2019.12.19
대한해운, 셸과 대형 LNG선 4척 장기대선계약2019.12.20
[2020 庚子年] 조선, 고부가 LNG선 수주로 ‘조선강국’ 지위 사수2020.01.02
현대重그룹, 4370억 LNG선 2척 수주…한주 새 2조5000억 계약2019.12.23
“수주 목표달성 아쉽다”…새해 도약 꿈꾸는 조선 빅32020.01.02
‘불황 탈출 원년’, 기대감 키워가는 ‘조선업계’2020.01.07
새해 경영 화두로 ‘변화·혁신’ 꼽은 조선업계…“대명제는 생존”2020.01.07
‘수주 2년 연속 세계 1등’ 韓 조선…“올해 ‘부활 뱃고동’”2020.01.08
연초부터 악재 ‘중동發 리스크’…해운·조선업계 바짝 긴장2020.01.09
신바람 ‘LNG선’…조선 빅3 “실적회복 돛 올렸다”2020.01.14
“선주 관망세 해소됐다”…조선업계에 부는 수주 ‘봄바람’2020.01.17
SM그룹 대한해운, 쉘과 초대형 LNG선 2척 장기대선계약2020.02.03
업황·수주 "쌍포 떴다"…조선업계, 목표달성 ‘뱃고동’2020.02.11
하팍로이드 LNG추진선 발주 ‘꿈틀’…한국조선해양 ‘반색’2020.02.12
불황에 투자 나선 조선업계…“왜?”2020.02.19
환경규제 관망세에 ‘주춤’…‘조선 빅3’ 1월 수주 1건2020.02.20
조선 빅3 ‘수주 가뭄 속 단비’…LNG선에 ‘올인’2020.02.21
이경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청년의 꿈